예정된 Meetup

예정된 Meetup 없음

활동 계획

I love cooking and I try to buy as fresh and good ingredients as possible because I, and sometimes my dear friends and family, eat them. But mostly it is not always easy to consume all fresh ingredients in time, and unfortunately I sometimes end up throwing away leftovers. I can easily solve this problem by buying more ready-made meals or more produced foods that have a long shelf life. But the fun of cooking is reduced, and it is also not a healthy way. Thinking again about how to solve this, I came up with the simplest and the most obvious way; Having Food Together. If the ingredients I can get from the market are for a large family, I can make a large family and have them together when I eat. I will invite few guests to my home once a week, and we can have my food together. To be sustainable, I would get the proper money for food from the guests. Through this activity, both guests and I will be able to have new experiences. I can cook for guests, enjoy my foods together, and share each other’s lifestyle having a fun chat. Above all, we all can meet new people and enrich our lives with this simple activity.

저는 혼자 살면서 장을 보고 직접 요리를 해 먹습니다. 저와 제 주변 사람들이 먹는거라 되도록 싱싱하고 좋은 재료를 사게 되는데, 아쉽게도 제때 다 소비하기 쉽지 않습니다. 조리된 음식의 비중을 늘리거나 유통기한이 긴 제품을 사면 해결이 되지만, 요리의 재미도 반감되고 건강하지 않으므로 이 방법을 쓰고 싶지 않습니다. 어떻게 해결하면 좋을까 혼자 곰곰이 생각하다가 가장 심플하고 확실한 방법을 떠올렸습니다. 바로 "함께 나눠 먹기". 마켓에서 구할 수 있는 음식 재료가 대가족을 위한 거라면, 밥 먹을 때만큼은 대가족을 만들어 함께 나눠 먹으면 되지 않을까요? 지속 가능해야 하니 적당한 음식값을 받고 말이죠. 이 활동을 통해 주최자와 참석자 모두 음식을 매개체로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입니다. 다른 사람들이 정성껏 만든 음식을 맛보고, 창의적인 레시피를 알아보고, 서로의 라이프스타일을 공유할 수 있겠지요. 무엇보다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 우리의 삶을 더 다채롭고 풍요롭게 할 수도 있고요.

회원(50명)